본문 바로가기

기업 스토리

1.png
 

2002

가능성의 발견

바텍은 산업용 엑스레이 검사 장비, 사오정 전화기 등을 취급하던 직원 수 40여명 남짓한 작은 회사였습니다.
특정기술이나 산업에 집중하는 전략 없이 고전을 면치 못하던 상황, 선택과 집중이 필요했습니다.
우리가 잘 할 수 있는 것, 더불어 세계 최고가 될 수 있는 것으로. 수백 건의 아이템을 검토한 결과,

치과용 엑스레이 장비 시장에 도전하기로 했습니다.
국내에서 도전한 기업은 아무도 없었고, 치과의사들은 당시 1억이 넘는 고가의 외산장비를 어쩔 수 없이 구매해야 했습니다.

막 치과용 엑스레이 장비가 아날로그에서 디지털로 변화하려는 시기이기도 했습니다. 굉장히 어려운 도전이었지만

기술력이 있다면, 그리고 열심히 발품 팔며 진정성 있는 판매를 해나간다면 가능하다고 생각했습니다.

치과 영상장비 사업으로 턴어라운드
 
2.png
 

2003 ~ 2004

최초 장비의 탄생

장비를 개발하려니, 관련 지식이 없어 어렵사리 관련 기술구현에 관한 전문서적 3페이지를 구했습니다.

헛웃음이 나올 법 하지만, 그걸 바탕으로 연구에 연구를 거듭하며 개발에 들어갔습니다.

어마어마한 도전에 시장 반응은 냉담했고 모두가 안될 거라며 무모하다 말했어도 주눅들지는 않았습니다.
임직원이 한 마음으로 ‘최초의 국산 치과용 의료기기 장비 개발’이라는 목표 하나에 달려들었습니다.
생각보다 개발은 길어졌고 장기간의 침체를 두고만 볼 순 없었기에,

영업팀이 장비가 나오기도 전에 팜플렛 하나 들고 사무실을 나섰습니다.

빈 총을 들고 전장에 나간 군인의 심정과 개발에 꼭 성공할 것이라는 믿음으로.

하루 3~40곳의 치과를 찾아다니며 잡상인 취급을 받고 쫓겨나기도 하고,

원장님들로부터 우리나라가 엑스레이 장비를 개발하는 대단한 일을 한다며 격려도 받았습니다.
사무실 야전 침대에서 먹고 자며 개발에 열을 올린 지 1년 후, 마침내 국산 치과용 엑스레이 장비 개발에 성공했습니다.

우리나라가 이런 최첨단 의료장비를 만들 수 있다는 걸 믿지 않으려던 치과원장님들을 초청해 직접 선보이기도 했죠.

2003년 5월 27일, 부산 어느 치과에 바텍의 첫번째 엑스레이 장비 설치를 시작으로, 폭발적으로 판매됐습니다.

국내 최초 치과 엑스레이 장비의 탄생
 
3.png
 

2005 ~ 2009

세계시장 진출

독일에서 세계 최대 치과 전시회가 열린다는 것을 알고 무작정 참가했습니다.

전시회장 구석에 작은 부스 하나 마련해 놓았으나 들어본 적 없는 기업 부스에 사람이 찾아올 리 만무했습니다.
부스도 한산하고, 직원들도 의기소침합니다. 다음날, 부스 한켠 태극기를 꽂아두자

한국 회사임을 알게 된 한국 치과원장님들이 따뜻한 위로의 말을 전하고 갔습니다.

세계 시장의 벽을 제대로 실감하는 순간이었습니다.

그날을 계기로 세계 1위가 돼야겠다고, 목표를 확고히 세웠습니다. 세계 시장을 놀라게 할 파격적인 제품이 필요했습니다.

파노라마와 세팔로, CT 3가지 기능을 한 장비에 넣은 3 in 1 개발에 착수했습니다.

그 때만 해도 이 세 가지 기능을 합쳐 놓은 장비는 전 세계 단 한 곳도 없었습니다.

각각 구매해야 했던 장비가 하나로 통합되니 가격이 훨씬 경제적이었고,

좁은 공간에서도 모든 검사를 할 수 있어 치과에 딱 맞는 컨셉이었습니다.
예상대로 세계 시장의 반응은 폭발적. 이 장비로 인해 5년 사이 바텍의 수출액은 10배 이상 폭증했습니다.
2009년, 독일 같은 전시회에 이 장비를 들고 다시 참가하던 날, 미국과 유럽에서 온 관람객들의 문의가 끊이지 않았습니다.

굴욕을 맛본 지 4년 만에, 독일 라인 강가에서 직원이 다함께 애국가를 부르며 대한민국 만세를 외쳤습니다.

세계 최초 3 in 1 엑스레이 장비 개발로 글로벌 기업으로 발돋움
 
4.png
 

2010 ~ 2017

입증의 시간들

세계 1위가 되기 위해 남들이 따라올 수 없는 경쟁력을 갖춰야 했습니다.

시장을 앞선 기술,좋은 품질과 빠른 고객 대응. 그러나 남의 기술에 의존해서는 좀처럼 속도가 나지 않았습니다.
컨셉 단계부터 부품 업체와 공동개발 해야 고객들이 원하는 장비를 제때 만들 수 있었고,

힘들게 천 원 어치를 팔아 600원은 다시 해외에 재료 값으로 내줘야 하는 현실도 안타까웠습니다.
이 모든 것을 빠른 시간에 효율적으로 컨트롤하기 위해선 핵심부품 기술의 내재화가 필요했습니다.

바텍은 핵심 디텍터를 직접 개발하기 시작했습니다. 수입부품들은 국내 부품들로 대체해나갔습니다.

점차 원가경쟁력을 확보하게 됐고, 신제품도 빠르게 내놓을 수 있었습니다.
이는 곧 세계적인 경쟁력으로 이어지게 됩니다. 우수한 성능과 합리적인 가격으로 전 세계 시장에 제품이 판매됐고,

브랜드 인지도를 점차 확보해 나가면서 전세계 다양한 대리점이 바텍과 손을 잡고 영업망을 뻗어나갔습니다.
그 사이 바텍은 ‘바텍이우홀딩스’를 중심으로 지주회사 체제를 구축, 수직계열화를 통해

H/W, S/W, 디텍터와 핵심부품, 유통 및 서비스 모두를 내재화했습니다.

각각의 계열사들이 독자적인 영역에서 경쟁력을 갖춘 기업으로 성장하게 됩니다.

기술 내재화 및 수직계열화를 기반으로 독자적인 영역에서 우위 선점
 
5.jpg
 

2018 ~ 현재

글로벌 기업으로

바텍은 현재 확고부동한 국내 1위를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 1위 달성을 앞두고 있습니다.
회사 전체 매출의 80%가 해외 수출로 발생하고, 장비의 국산 부품화는 93%에 달합니다.
국내 300여 곳의 협력업체가 바텍의 장비를 만들기 위해 함께 땀을 흘립니다.
전세계 고객들은 바텍을 ‘압도적인 기술력을 가진 회사’ ‘고객서비스가 탁월한 회사’로 인식하고 있습니다.

독자 기술을 바탕으로 환자에게 노출되는 방사선량을 대폭 줄인 저선량 ‘그린 CT’ 시리즈가

미국, 유럽에서 뜨겁게 사랑받았고, 경쟁사가 따라할 수 없는 10년 품질 워런티 선언으로 고객의 마음을 사로 잡았습니다.

그 사이 레이언스가 상장해 치과용 구강센서 시장에서 세계 1위를 차지하며 보안, 산업, 동물 등

특화된 디텍터 분야에서도 선점하는 기업으로 자리잡고 있습니다.

이제 바텍 네트웍스는 우리가 하는 사업분야 글로벌 1위를 바라보고 있습니다.
열정과 전문성을 갖고 누구도 따라올 수 없는 혁신, 품질, 서비스로 우리는 반드시 글로벌 1위가 될 것입니다.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그룹으로 성장
 
 
 

Awards

2018

  • 바텍, 좋은 일자리 대상 여성가족부 장관상 수상
  • 바텍, 5년간 덴탈이미징 분야 특허출원수 전세계 1위
 

2017

  • 바텍, 1억불 수출의 탑 수상 바텍 네트웍스, Creating Shared Value 포터상 수상
 

2016

  • 바텍, 대한민국 코스닥 대상 수상
  • 레이언스, World class 300 기업 선정
  • 바텍 네트웍스 이우아이 직장어린이집, 설치·운영 모범사업장 선정 및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 바텍 네트웍스 이우아이 직장어린이집, 근로복지공단 선정 공간환경디자인 부문 최우수상 수상
 

2015

  • 레이언스, 제 52회 무역의 날 5천만 불 수출의 탑 수상
  • 바텍, 2015 특허경영대상 기업부문 대상 미래창조과학부장관 표창 수상
  • 바텍 & 레이언스, 2015 대한민국 행복기업대상 수상
 

2014

  • 레이언스, 경기도 일하기 좋은 기업 선정
  • 레이언스, 대한민국 기술대상 ‘은상’ 수상 및 10대 신기술 선정
 
맨위로